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일본생활 / 도쿄생활 / 해외생활 / 이노의 도쿄 스토리

일본 마트의 혼자 사는 사람들을 위한 낱개 판매 및 조각 판매



일본은 마트에 가면 한국과 조금 다른분위기가 있습니다.

바로 이렇게 낱개판매인데요.

한개 단위로 구입을 할 수도 있고요.



양배추라든지, 무 라든지 조각조각 내서 판매도 하고 있답니다.

이건 혼자 사는 사람들에겐 정말 좋죠.

묶음판매나 양배추 한개나 무 한개를 구입하더라도 혼자서는 다 못먹고 버리게 되는 경우가 많이 있잖아요.

혼자 사람들에겐 적당한 양으로 적당한 가격에 구입할 수 있으니 이런 점은 좋은 아이디어라고 생각해요.



위의 사진은 배추 한포기가 아닌 1/8 커트한 조각 판매입니다.

찌게요리에 넣거나 한답니다.

그리고 식당!

한국에서는 식당에서 혼자 밥 먹을려면 용기가 필요하잖아요.

왠지 시선을 느끼는거 같고...

하지만 저는 한국에 있을때도 혼자서도 잘 먹었지만요.. ^^

일본에서는 혼자서 고기 구워먹는 사람도 있을 정도로 혼자서 식당에서 밥 먹는거에 대해 거부감이 없답니다.

문화적인 차이인거 같아요.



하지만, 혼자서 먹는 거부감을 느끼는 사람들이 있을 수도 있겠죠?

그런 사람들을 위해서 인지....

후쿠오카의 유명한 라면가게인 이찌란은 각 좌석마다 칸막이가 있답니다.

그래서 주위 시선을 신경 쓸 필요없이 먹을 수 있답니다.

이찌란 라면 가게는 도쿄에도 여기저기 점포가 많이 있답니다.



이렇게 개인적인 공간을 만들어서 혼자 먹으러 가기도 쉽게 되어있어요.

이런 가게들이 요즘 늘고 있는 추세입니다.

노래방도 게임센터에 있는 혼자 들어가서 노래부르는 공간이 아닌,

엄연한 노래방처럼 꾸며져 있고, 시설도 잘 되어 있는 1인용 노래방도 인기랍니다.

솔직히 혼자서 밥 먹기, 노래방가기, 놀기 등등 조금 외롭게 느껴지긴 하지만,

자신만의 시간을 가지는 걸 좋아하는 사람들이 늘고 있는 모양입니다.





Posted by 이노(inno)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Countrylane 2015.02.24 11: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싱글들을 위한 낱개판매 맘에들어요, 그리고 가끔 조금만 필요할때가 있는데 그럴때도 이런 낱개야채를 사면 되겠네요.
    미국에서는 가끔 어마어마하게 큰 수박을 반으로 잘라서 파는건 봤어요 ㅎㅎ'

    저는 가끔 혼자 카페를 가지만 노래방은 힘들거 같아요 ㅋ ^^

  3. 릴리밸리 2015.02.24 11: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배추도 저렇게 잘라서 파네요?
    낭비가 없어서 좋을 것 같습니다.

  4. 나이스블루 2015.02.24 11: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국도 저랬으면 좋겠어요. 1인가구가 많아지는 현실에서 1인이 쉽게 즐길만한게 일상에서 많았으면 좋겠네요.

    즐거운 하루 되세요...^^

  5. 핑구야 날자 2015.02.24 12: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국의 문화도 비슷한 방향으로 가려는 분위기가 있기도해요

  6. 비비큐300 2015.02.24 13: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리나라에서도 이제 저렇게 바뀌게 되었군요.
    일본에서 미리 일어난 일이면.
    우리나라에서도 얼마 안가서 사회적으로 변하기 시자하더라구요.
    그래도 실속있어서 좋을 것 같습니다.

  7. 쏘쿠베 2015.02.24 13: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리의 나중 모습같기도 해요
    잘 알아갑니다.
    행복하고 즐거운 시간들 되세요^^

  8. 오감세 2015.02.24 15: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주 오래전에 TV에서 일본에는 혼자 구워먹는 삼겹살집이 있는 영상을 보고 기발하다! 생각했었습니다.
    요즘은 국내에도 고시촌에 조금씩 있다고 알고 있는데, 일본의 모습들이 종종 한국으로 많이 넘어오는 것 같습니다.
    1인가구나 핵가족에게는 정말 실용적인 것 같습니다.

  9. 헬로끙이 2015.02.24 15: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많으면 남더라구요
    혼자살거나 적게 드시는 가족부들께 딱인데요 ^^

  10. 라오니스 2015.02.24 16: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채소를 소량 판매하는것이 좋습니다 ..
    큰덩어리는 버리는게 많아요 ..

  11. 겨울뵤올 2015.02.24 16: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같이 혼자 놀기 좋아하는 사람에겐 정말 딱인데...ㅎㅎ

    식재료 같은 경우는 우리나라도 일부 마트는 일인을 위한 소량 판매를 하는 곳도 있지만, 아직 대중화는 안된 것 같아요.
    원룸촌이나 그런 곳은 좀 있던데 말에요.

  12. *저녁노을* 2015.02.24 17: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나 홀로 사는 사람이 많다보니...
    마트에 가면...소량 판매를 하긴하던데...
    조금 비싸긴 해요.ㅎㅎ

  13. 도느로 2015.02.24 23: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국은 배추 반포기까지는 파는걸 봤는데 1/8포기는 ㅎㅎㅎ
    그리고 혼자서 독서실처럼 먹는 저 공간...저 정말 궁금합니다.
    저기서 음식을 먹는 기분이 어떨지 가끔 상상을 해봅니다. ^^

  14. 영심이~* 2015.02.25 01: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국도 1인세대가 점차 증가하는 추세라..
    주로 편의점에서 1인용 재료들이 심심치 않게 보이더라구요.
    그리고 혼자먹는 식당도 있긴하지만..
    아직까진 익숙하진 않은 거 같구요..
    노래방도 그렇고.. 우리 나라도 점점 변하고 있어요..

    어찌됐든 전 혼자선 절대로 밥 못 먹어요.. ㅡㅡ;;

  15. fam1596 2015.02.25 07: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혼자만의 공간에서 무언가 한다는것 생소하지만 문화의 차이 같네요
    정말 생소하지만 이해갸 됩니다..

  16. 4월의라라 2015.02.25 07: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혼자 놀아도 어색하지 않은 공간도 있고, 대파가 하나씩 포장되어 파니 싱글들에게 좋은 상품이네요. ^^

  17. 봉리브르 2015.02.25 07: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예전에 태국에도 가보니까 마트에 저런 포장들이 많던데
    우리나라도 곧 이렇게 될 것 같습니다..^^

  18. 마니또피부관리실 2015.02.25 08: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낱게 판매 혼자 사시는분들께 너무 유용한것 같습니다 ㅎㅎ

  19. 신기한별 2015.02.25 10: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싱글을 위한 곳이 우리나라에서는 아직 흔치 않은지라.....

  20. 첼시♬ 2015.02.25 18: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배추 1/8은 정말 최소한의 크기로 쪼갠 것 같네요. ㅋㅋ
    저도 식재료 사놓고 상해서 버리는 경우가 많은데 이렇게 파는 곳이 있으면 좋겠어요.

  21. 광주랑 2015.02.25 19: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광주공식블로그 광주랑입니다.
    한국도 점점 혼자서 다닐 수 있는 가게들이 늘고 있고,
    마트에서 조각으로 판매하는 경우도 늘고 있지만,
    그래도 여전히 일본의 서비스는 부러울때가 있네요.
    물론..-_- 둘이상이 되어 다 사도 되면 더더욱 좋겠지만요. 훗 -_-

    광주랑 블로그에도 한번 들러주세요.^^
    좋은 하루 보내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