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하와이 맛집 / 오아후 맛집 / 호놀룰루 맛집 / 와이키키 맛집

Raging Crab / 레이징 크랩 / 씨푸드 레스토랑~~~



요즘 하와이에서 대인기의 씨푸드레스토랑인 레이징 크랩(Raging Crab)에 다녀왔다.


이곳은 음식이 나오는게 참 특이하게 나온다.


음식이 그릇에 담겨서 나오는게 아니라 비닐에 넣어서 나온다~


먹는것도 그냥 젓가락 숟가락도 없이 그냥 맨손으로~~~


자세한건 아래에서 설명을... 



위치는 알라모아나 쇼핑센터 뒷쪽에 있는 월마트 입구의 큰길 맞은편에 있다.

 

월마트 입구에 서서 보면 금방 찾을 수 있다.

 

삼성프라자 II 1층에 있다.

 

생긴이 얼마되지 않아서 구글 스트리트뷰로 봤더니 다른 가게가 있었다.



낮에 WALMART 가는길에 찍었다..

 

난 저녁에 갔기 때문에.... 다시 저녁에 찍은 사진으로~~~~~




저녁에 갔는데 사람들로 넘쳐났다.

 

이곳도 일단 도착하면 가게 안으로 들어가서 


웨이팅 리스트에 이름과 인원수를 적고 밖에서 기다리면 된다.

 

순서가 되면 점원이 밖으로 와서 이름을 불러준다.

 

그때 인원이 전부 모여있지 않으면 들어갈 수 없으니, 주의하도록..

 

난 대략 1시간 정도 기다린거 같다.

 

가게안의 이렇다...




저기 앉아 있는 사람들을 보라..


몇몇 테이블이 조금씩 보이긴 한데..


이곳의 특징은 젓가락이나 포크 등등을 이용하지 않고..

 

그냥 손으로 먹는 스타일이다.

 

그리고 앞치마와 비닐장갑을 끼고 있다.

 

그럼 주문을 위해 메뉴를 보자.



오른쪽의 윗쪽에서 2번째인 COMBO : $35 를 주문했다.

 

2인분이라면 COMBO가 적당한거 같다.

 

COMBO 를 주문하면

 

3가지 씨푸드 + 6피스 소세지 + 옥수수 가 큰 비닐봉지에 들어서 오고..

 

감자튀김과 라이스가 별도로 나온다.

 

3가지 씨푸드는 직접 고르는건데.. 

 

메뉴판에 있는 5개의 씨푸드중에 3개를 고르면 된다.

 

그리고 소스... 메뉴 왼쪽에 step2 라고 적힌 부분...

 

3가지 소스가 있는데 난 The Works 라는 3가지 소스를 전부 넣은걸로 주문..

 

The Works 가 맛있다고 일본내에서는 인기가 높다.

 

그렇게 주문하고 테이블에 있는 것들 사진 몇장 찍었다.




그리고 조금 기다리니 음식이 나왔다.

 

점원이 씨푸드와 소스가 들어있는 봉지를 들고 와서..

 

바로 앞에서 이리저리 휙휙 흔들어가면서 씨푸드와 소스를 섞어 준다.






일단!! 음식이 전부 나왔으니...

 

이제 먹어야지~~~~

 

게랑 새우랑 홍합이랑... 등등.....



막 먹다보니... 완전 지저분하게 먹었다..

 

그러나 이곳에선 깨끗하게 먹을려고 해도 깨끗하게 먹을 수가 없다. 


먹다보면 마찬가지로 이렇게 된다.

 

ㅎㅎ...

 

그리고 마지막엔 밥을 저 봉지안에 넣어서 소스에 밥을 비벼 먹었다...



조금 모자르다고 생각되면 밥을 추가하자~~~

 

소스에 밥을 비벼먹으니 정말 최고 였다.

 

결국 테이블엔 이 모양이~~~~~ ㅎㅎ




정말 맛있었다.

 

그리고 비닐장갑을 껴고 먹어도 먹다보면 구멍이 뻥뻥 뚫려서

 

소스가 막 스며든다..

 

다행히도 가게 안에는 손을 씻을 수 있는 곳이 있으니 안심..



이렇게 맛있게 먹고 돌아가는 길에 가게사진 한장 더~~~ 찰칵~~~~

 

다음에 또 하와이에 가게 되면 또 먹으러 가야지..

 

강력추천~~~~~ 씨푸드 레스토랑 하와이 맛집!!!!

 

Raging Crab

 

공식사이트 : http://www.ragingcrab.com

 

Sunday thru Thursday: 11AM - 10PM

 

Friday and Saturday: 11AM - 11PM

 

Walk-ins Accepted

 

(808) 955-CRAB(2722)





Posted by 이노(inno)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pennpenn 2014.08.29 07: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1시간이나 기다리다니 대단하군요
    더위가 한풀 꺾인 듯 하네요. 주말을 잘 보내세요~

    • 이노(inno) 2014.08.29 09: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일본에서도 맛집은 저정도 기다려서 그게 익숙해져서인지 지루하진 않더라고요. ㅎㅎ
      도쿄도 3일전주터 꽤 시원해졌어요.
      이제 가을인가요??

  2. 머쉬룸M 2014.08.29 07: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맛있는 것은 다 먹으면 은근히 주변이...ㅋㅋ
    맛있게 보입니다.^^

  3. 라이너스™ 2014.08.29 07: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너무 먹고 싶어지네요.ㅎㅎ
    잘보고갑니다. 멋진 하루되세요^^

  4. 릴리밸리 2014.08.29 08: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닐에 담긴 음식을 손으로 먹는군요.
    1시간을 기다려도 먹어보고 싶은 곳이네요.^^

  5. 좀좀이 2014.08.29 13: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음식을 비닐에 넣어서 제공하는 식당이라는 자체가 재미있네요. 갑각류라면 어떻게 해도 결국 비닐봉지에 구멍이 날 거 같은데요? ㅎㅎ

  6. *저녁노을* 2014.08.29 14: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기다린 보람이 있는 맛인가 봅니다.

  7. 아슈디뮤 2014.08.29 15: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정말 맛있겠어요~
    역시 게는 손으로 딱 잡고 발라먹어야 제맛이죠~!!! 봉지라서 밥비비기 편하겠어요~~^^

  8. wooris jm 2014.08.29 15: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번 먹어보고 싶은 마음이 드는군요~
    어떤 맛일까~ ^^
    즐거운 오후 되세요~

  9. 도느로 2014.08.29 15: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늘 갑각류는 먹은후에 지저분해지죠? ㅎㅎ
    저렇게 먹어야 뭔가를 좀 먹은것같은 느낌이....
    맛이 참 궁금합니다. ^^

  10. 헬로끙이 2014.08.29 15: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맛있으셨나봐요 ^^
    저도 배고파지네요 ㅎㅎ

  11. 마니7373 2014.08.29 17: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원초적으로 맛난 음식 먹는것도 괜찮은데여~
    모두가 그리하면 눈치 볼 것도 없죠^^

  12. 핑구야 날자 2014.08.30 07: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육류보다는 씨푸드가 좋아 즐겨 먹으려고 하죠 부드러운 살이 너무 맛나보여요

  13. Countrylane 2015.02.28 15: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노님의 베스트 하와이 식당에서만 봤는데 제 댓글에 남겨주신 주소를 페이스트해서 와서 보곤 또 놀랐어요!
    지저분하게 먹는거보고 혼자 크크 ㅋㅋㅋ
    제가 가본 그 식당 종업원분이 messy 하게 먹는게 이곳 매력이라고 했거든요. 그런데 정말 지저분하게 먹게 된다는 ㅋ
    레이징크랩은 왠지 더 맛있을거 같아요.
    하와이에는 동양사람들의 influence가 커서 그런지 음식이 동양사람들한테 잘 맞는거 같더라구요.
    언제 하와이를 다시 갈수있을지 모르겠지만 가게 되면 꼭 들리고 싶어요. ^^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