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도쿄맛집/일본먹거리

[도쿄맛집] 줄을 서지 않으면 먹을 수 없는 부타동 맛집! 부타야로우

도쿄 맛집 / 일본 맛집 / 부타동 맛집 / 진보쵸 맛집 / 부타동 / 부타야로 / 부타야로우 / 炭焼豚丼 豚野郎 / ぶたやろう

줄을 서지 않으면 먹을 수 없는 부타동 맛집! 부타야로우

 


티비를 보다가 부타동 맛집이라고 소개된 곳을 이번에 가봤다.

 

간장 양념을 한 돼지고기를 숯불에 직접 구워 밥 위에 얹어주는 부타동 이라는 음식..

 

일단, 위치는 오차노미즈역에서 걸어서 1분 거리에 있다. 





위의 사진은 오챠노미즈역의 사진!!

 

역에서 아주 가까운 거리에 가게가 있었다.



이 건물의 3층에 가게가 있다.

 

저 하얀간판...

 

그리고 올라가는 길은 조금 좁다....




2층 부터 3층까지는 기다리는 사람으로 가득이었다..


역시 대기시간이 길다는 이야기는 들었지만!!


이 정도로 줄을 서야만 먹을 수 있다니!!!

 

가게의 좌석은 10석 밖에 없어서 기다리는 사람이 조금 많은듯....

 

그리고 가게 입구 앞에는 식권 판매기가 놓여져 있었다...

 

일단 식권부터 구입..



부타동은 소, 중 대 사이즈로 있고..

 

소 사이즈가 480엔

 

중 사이즈가 680엔

 

대 사이즈가 880엔

 

온천달걀 100엔

 

그래서 나는 중 사이즈 680엔을 주문...

 

대 사이즈 주문할려다가.... 일단 중사이즈로 주문했는데...

 

중 사이즈가 적당했던거 같다.



일단 식권을 구입한후 자리를 안내 받으면 가게 직원한데 식권을 주면 된다.

 

가게안은 숯불로 돼지고기를 구워대서 그런지.. 연기로 가득했고..

 

옷에 냄새가 베일 수도 있으니.. 주의하자...




좌석은 10석..

 

저렇게 10석 밖에 없다. 



테이블 위에는 저렇게 준비가 되어있다.

 

흠... 컵의 위생상태는 조금 별루였던걸로 기억.... 흠....

 

아무튼 조금 기다리니 부타동이 나왔다...



위의 사진은 소 사이즈의 부타동...

 

파 밑에 돼지고기가 쭉 있고.. 그 밑에 흰밥이 있는 구조로 되어있다...

 

숯불에 구운 고기 냄새가 솔솔 난다....



그리고 이건 온천 달걀!!!! 온센 타마고~~~~~




다시 한번.. 위의 사진은 소 사이즈..

 

그리고 아래의 사진은 중 사이즈.....




중 사이즈.. 생각보다 양이 많았고...

 

흠... 남자에겐 딱 적당한 사이즈 인듯...

 

대 사이즈는 양이 더 엄청날듯...

 

대는 못 먹을 것 같다...

 

중 사이즈로 만족하자....

 

그래도 나름 맛있어서.... 밥 한톨 안남기고 깨끗이 다 먹었다..



짜잔~~~~~~~

 

나름 맛있었다....

 

신주쿠에서 토에이신주쿠센으로 진보쵸까지 가서 걸어서 갈 수도 있고, 

 

신주쿠에서 중앙센으로 오챠노미즈로 바로 가도 된다..

 

오챠노미즈 혹은 진보쵸에는 스포츠용품 매장들이 잔뜩 모여 있는 곳이다...

 

겨울엔 스노보드 용품 사러 자주 들리는 곳이다... ^^